‘코오롱스포츠’, 100% 리사이클 섬유 ‘코오롱나일론’ 개발 > DAILY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DAILY

‘코오롱스포츠’, 100% 리사이클 섬유 ‘코오롱나일론’ 개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이아람 기자 (lar@fpost.co.kr) | 작성일 2021년 04월 13일 프린트
카카오톡 URL 복사

본문

ff533b5200a1616c7dcb24f580800cf3_1618271767_6966.jpg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이하 코오롱FnC)이 전개하는 아웃도어 브랜드 ‘코오롱스포츠’가 리사이클 나일론 소재인 ‘코오롱 나일론’을 개발, 춘하 상품 일부에 적용하여 출시한다.


코오롱FnC의 모태인 ‘코오롱(KOLON)’은 ‘코리아 나일론(Korea Nylon)’의 줄임말로, 국내 최초 나일론 합성에 대한 역사를 보유하고 있다. 코오롱스포츠는 이번 ‘코오롱 나일론’을 통해 기업의 역사를 보여주는 동시에, 친환경 소재 사용을 확장하고자 한다.


‘코오롱 나일론’은 코오롱스포츠, 코오롱글로벌, 이탈리아 원사 제조 업체인 아쿠아필(AQUAFIL)의 협업으로 약 10개월간의 개발 과정을 거쳐 개발에 성공했다.

 

아쿠아필의 재생 나일론 ‘에코닐(ECONYLE)을 사용하여 코오롱스포츠에서 사용할 수 있는 원단으로 탄생시킨 것. 에코닐은 1 톤이 생산될 때마다 7만 배럴의 원유를 절약할 수 있고, 그에 상응하는 약 6만5천 톤의 탄소 배출을 피할 수 있다. 이번 시즌 상품에 적용된 코오롱나일론의 생산량은 2.5톤이다.


코오롱스포츠는 상품 중 10개 스타일에 ‘코오롱나일론’을 적용했다. 베스트, 재킷, 팬츠까지 다양하다. 코오롱나일론 적용 상품들은 대부분 80~90년대에 큰 인기를 끌었던 코오롱스포츠 상품에서 영감을 받아 디자인한 것이 특징이다.


뉴트로(New+Retro) 분위기에 스트리트 캐주얼 감성을 녹여 감각적인 디자인을 선보인다. 특히, 온라인 전용 상품 ‘나일락(NILE;RAK)’이 가장 눈에 띈다. 나일락은 코오롱나일론과 아노락의 합성어로, 2030 세대 고객을 위해 실험적인 스타일을 제안하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나일락 컬렉션의 아노락 제품은 80년대 코오롱스포츠 베스트셀러였던 아노락의 디자인을 새롭게 재해석하여 출시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FSP 연재

POST
STAND
(주)다음앤큐큐

인터뷰

패션포스트 매거진

65호 65호 구독신청 목차 지난호보기

접속자집계

오늘
4,044
어제
5,106
최대
14,381
전체
2,035,691

㈜패션포스트 서울시 강서구 마곡중앙로 59-11 엠비즈타워 713호
TEL 02-2135-1881    FAX 02-855-5511    대표 이채연    사업자등록번호 866-87-01036    등록번호 서울 다50547
COPYRIGHT © 2019 FASHION POS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