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렉산더

알렉산더 맥퀸, 2022 S/S 남성 컬렉션 공개 > DAILY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DAILY

알렉산더 맥퀸, 2022 S/S 남성 컬렉션 공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채수한 기자 (saeva@fpost.co.kr) | 작성일 2021년 07월 23일 프린트
카카오톡 URL 복사

본문

84596f40b4323b8cd4001cb91797ddd5_1627023722_099.jpg

 

알렉산더 맥퀸(Alexander McQueen)이 2022 봄/여름 남성 컬렉션을 공개했다.

 

이번 봄/여름 남성 컬렉션은 1757년에 런던에서 태어난 영국의 시인이자 화가, 판화가 윌리엄 블레이크(William Blake)에게서 영감을 받아 탄생했다. 상상하는 행위를 현실 도피의 가장 순수한 형태라고 그리며 이번 컬렉션은 빛, 공기, 물을 중심으로 어둠에서 떠오르는 아름다움을 표현했다.

 

알렉산더 맥퀸의 시그니처인 테일러링은 다양한 디테일로 수트의 미감을 극대화시켰다. 소매에 나선형 실버 지퍼로 절개를 넣어 수트임에도 유려한 실루엣을 살리는가 하면, 소매나 라펠에 블랙 컬러와 대비되는 풍성한 러플 장식에서는 우아한 선의 사용으로 상상의 세계를 창조한 윌리엄 블레이크의 작품들이 연상되기도 한다.

 

이번 시즌에는 선명한 색채를 사용한 수트 역시 만날 수 있다. 아이스핑크, 아이보리, 셀룰리안 블루까지 화사한 컬러를 사용해 간결한 실루엣의 수트에서 생동감이 느껴지게끔 했다.

 

뿐만 아니라, 윌리엄 블레이크의 단테 삽화에서 착안한 몽환적인 패턴, 일러스트 자수를을 수트, 드레스에 날염하거나 수놓아 매혹적인 룩을 완성했다. 특히 몸통에는 윌리엄 블레이크의 단테 그림을 수놓고, 스커트 부분에는 시폰, 튤, 오간자를 잘게 재단해서 겹쳐 제작한 드레스에서는 마치, 어둠 속에서 내리쬐는 한 줄기의 빛과 같은 느낌 마저 든다.

 

아이보리와 블랙의 대비가 강렬한 자카드 소재 코트 역시, 윌리엄 블레이크의 단테 그림을 표현한 것으로 한 폭의 수묵화와도 같아 긴장감이 감도는 분위기를 연출했다. 또한, 봄/여름 룩들에는 블랙 페이턴트 가죽으로 만든 트레드 슬림 부츠, 화이트 가죽으로 만든 스프린트 러닝화가 더해져 웨어러블한 코디를 제안하기도 했다.

 

한편, 알렉산더 맥퀸의 2022 봄/여름 남성 컬렉션은 모두 알렉산더 맥퀸 공식 홈페이지와 카카오톡 채널에서 만날 수 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FSP 연재

POST
STAND
(주)다음앤큐큐

인터뷰

패션포스트 매거진

63호 63호 구독신청 목차 지난호보기

접속자집계

오늘
204
어제
2,533
최대
14,381
전체
1,917,085

㈜패션포스트 서울시 강서구 마곡중앙로 59-11 엠비즈타워 713호
TEL 02-2135-1881    FAX 02-855-5511    대표 이채연    사업자등록번호 866-87-01036    등록번호 서울 다50547
COPYRIGHT © 2019 FASHION POST ALL RIGHTS RESERVED.